ARABY — A holistic, multidisciplinary brand design studio








아라비는 2012년도부터 서울을 기점으로 활동하고 있는 디자인 스튜디오입니다. "아라비"라는 이름은, 과거 아라비아로부터 신라에 이르기까지 통하였던 동서 교역의 길인 '비단길(실크루트)' 로부터 착안하였습니다. 작은 유리그릇이 사막을 건너 사람과 사람을 이어주듯이, 아름다움이란 응축된 형태의 "편견없는 전해짐"이라는 마음을 담았습니다.

Araby is a design studio founded by Hyewon Lee in Seoul 2012. The name "ARABY" comes from the idea of the Silk Route that led from the old Arabia to Silla dynasty's trade and cultural transmission. As a little glassware passes across the desert that connects people to people, the beauty could be an interchange of the mind that overwhelms innumerable prejudices.


↑ Roman glass cup from the South Mound of No. 98 Tomb, Gyeongju. Silla dynasty, 4-5th century


아라비스튜디오는 기업이나 단체, 혹은 브랜드가 전달하고자 하는 다양한 의미들을 순도 높은 이미지를 통해 공고히 합니다. 쉽고 투명한 디자인은, 그 자체로 가장 견고한 메시지이며, 언어와 세대를 아우르는 부드러운 힘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Araby Studio solidifies various meanings in which company and organization or brand designate to convey through its own high-purity image. A simple and clear design is the most substantive message itself; and, it has a lenient ability to embrace language and generation.
우리는 모든 프로젝트에 앞서 다양한 관점에서 리서치 활동을 합니다. 그리고 이 과정을 클라이언트와 가까이 공유하고 논의하는 가운데에 디자인의 토대가 되는 하나의 컨셉트, 실제적이며 실현 가능한 하나의 목표에 이르게 됩니다. 맥락이 없는 형식만으로 포장한 컨텐츠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눈에 질리고, 매력을 잃게된다고 생각합니다.

From our everyday life to specific areas of expertise, we begin our research in varied perspectives before the beginning of the project. And throughout the process of sharing and discussion with client, we reach out to the sole concept that leads to the foundation of its design that is practical and realizable.

Araby Studio exhibits the balanced work, with practical and detailed information, that does not lean on to the trends in a particular form. We believe that a fabricated content without the coherent formality is boredom to the eyes and lose its attraction over time, eventually.


Our PLANTER n1 'cosmos', collaborated project with Yunji Park


아라비스튜디오는 클라이언트 프로젝트 외 다양한 스튜디오 내부 프로젝트를 가동하고 있습니다. 이는 다채로운 색상과 재질, 새로운 제작 프로세스를 개발하는 동시에, 다양한 분야의 협업자들과의 조우를 통해 빚어 낼 가능성을 향한 탐구활동입니다.

Besides the client projects, we also runs internal projects that lead to the new manufacture process involving diverse color and texture; and, encountering with a broad range of collaborators, they will open a chance to explore for the new possibilities and change.
서비스 분야 Service Contents

브랜딩 Branding
Strategy   Brand Identity   Naming   Brand Guidelines

아트 디렉션 Art Direction
Photographic    Interactive Design    Spatial Design

그래픽 디자인 Graphic Design
Packaging Systems    Signage Systems    Book Design

상업공간 디자인 Retail Design
Space Identity    Interior Design    Uniform Design


작업의뢰 및 연락 Contact us at
lee.araby@gmail.com


피오리 클럽 Fiori Club

2015년 여름, 아라비스튜디오는 다양한 실내식물과 화기 컬렉션을 통해 실내공간연출 및 컨설팅을 담당하는 '피오리 클럽'을 개설하여 활동하고 있습니다.

On the summer of 2015, we established ‘Fiori Club’ which serves, with the elegant collection of plants and planters, custom design service for plant lovers.






Selected Clients include:

현대백화점 THE HYUNDAI
롯데백화점 LOTTE Department Store
케이티앤지 상상마당 갤러리 KT&G Sangsangmadang Gallery
에프앤에프 F&F
서울석유 Seoul Oil
한국공예ㆍ디자인문화진흥원 Korea Craft & Design Foundation


앤트러사이트커피 Anthracite Coffee
무신사 Musinsa
에이랜드 A Land
플랫폼 코리아 Platform Korea
베네통 코리아 United Colors of Benetton Korea
챕터원 Chapter 1


마누엘에기욤 manuelle et guillaume
디스이즈네버댓 thisisneverthat
그라더스 Gradus
로서울 ROH Seoul
비아인키노 wie ein KINO
문향재 Moon Hyang Jae





Hye Won Lee

Art Director & Founder of Araby



이혜원은 1981년 서울에서 태어나 서울과 전라도 남원을 오가며 활동하고 있습니다. 2003년도부터 롯데백화점 엘리든 에비뉴엘, 얼빙플레이스, 서상영 등 패션 브랜드와 편집매장을 위한 아트디렉션과 디자인을 프리랜스 작업하기 시작하여 2007년-2009년에는 친구들과 함께 서울 최초의 독립출판물 전문매장인 포스트 포에틱스를 기획하여 운영하였습니다.
현 아트디렉터로 활동 중이며, 2012년부터 디자인 스튜디오 아라비를 이끌고 있습니다. 제품과 가구, 공간 디자인과 비주얼 스타일링, 라이프 스타일 관련 컨텐츠를 두루 다루고 있으며, 최근작으로 현대식품관 디큐브시티점 프로젝트, 앤트러사이트 웹사이트 프로젝트가 있습니다. 브랜딩 전반의 전문 지식을 기반으로 브랜드 전략과 시적 이미지 전개에 촛점을 맞춘 공감각적 시각작업을 지향하고 있습니다.
2015년 꽃과 식물 어레인지먼트 전시로 문을 연 피오리 클럽 프로젝트를 런칭하여, 공예가와 사진작가, 디자이너 등 여러 분야의 아티스트를 초청하여 전시/ 판매하는 새로운 스타일의 팝업숍을 개최하는 등 가든 디자인과 관련 문화활동을 전개하고 있습니다.


Seoul(Korea), 1981. Living in Seoul city and Namwon in North Jeolla Province, south of Korea. Hyewon started her career as an art director and graphic designer since 2003, making brand identity of Seoul’s new retail initiatives like Irving Place, Eliden, Lotte Department Store. In 2007, Established Post Poetics — the first curated bookstore in Seoul, with friends.
Hyewon brings in her strategic vision and poetic approach as well as her overall branding and communication expertise.
Hyewon is also a garden designer at Fiori Club since 2015.





Collaborators include:


맹민화 Maeng Min Hwa
Photographer

최경주 Choi Kyung Joo
Artist

정기연 Jeong Ki Yeon
Artist
섀도우메이커스 Shadowmakers
Interior Design Studio

플랏엠 flat.M
Interior Design Studio

그라브 Grav
Interior Design Studio
안진성 An Jin Seong
Print Director

김준오 Kim Jun Oh
Web Developer

김희관 Kim Hee Kwan
Web Developer







For inquiries, please contact us at
contact@araby.kr



FROM THE OLD ARABIA TO SILLA
ARABY STUDIO        SEOUL, REP OF KOREA.